동국제강, 일반형강 누적 생산 500만 톤 달성

2022-09-16 14:54 출처: 동국제강 (코스피 001230)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9월 16일 -- 동국제강이 일반형강 누적 생산 500만 톤을 달성했다고 16일 밝혔다.

일반형강은 H형강을 제외한 ㄱ형강, ㄷ형강, 평강, 프로파일 등 제품을 의미한다. 주로 건축 구조물이나 설비 제작에 사용된다.

이는 1999년 동국제강 신평공장 가동 이래 24년 만에 세운 성과다. 동국제강은 16일 오전 부산 사하구에 있는 동국제강 신평공장 사무동에서 ‘생산 500만 톤 기념 조형물 제막식’을 진행했으며, 공장 전 직원이 모여 성과를 기념했다.

일반형강 500만 톤은 200톤짜리 송전탑 2만5000개를 지을 수 있는 무게다. 길이로 환산하면 100mm*50mm, 1m, 9.36kg ㄷ형강을 기준으로 측정 시 서울과 부산을 677번가량 왕복할 수 있는 거리다.

일반형강은 철근이나 H형강 대비 수요가 일정하지 않아 탄력적인 시장 대응이 필수적이다. 동국제강은 설비 합리화 및 신제품 개발 등으로 24년간 국내 일반형강 시장 안정적 공급에 이바지해 왔다. 동국제강은 앞으로도 수요가 맞춤형 형강 개발 및 공급을 지속해 나갈 계획이다.

행사에 참여한 신용준 동국제강 신평공장 공장장은 “500만 톤이라는 성과는 모두 24년간 노력해온 구성원 덕분”이라며 “지속적인 연구개발로 고품질 일반형강 생산체제를 구축해나가자”고 말했다.

동국제강은 신평공장에서 연간 30만 톤의 일반형강을 생산하고 있다. 신평공장은 10개 품목 120여 개 사이즈의 일반형강을 생산하는 다품종 소량 생산 전문 공장이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